로고

동대문패션타운관광특구
로그인 회원가입
  • 고객센터
  • 뉴스
  • 고객센터

    동대문관광특구를 찾는 고객 여러분과 동대문관광특구 상인 모두의 건강과 사업이 번창하시기를 기원합니다.

    뉴스

    동대문관광특구를 찾는 고객 여러분과 동대문관광특구 상인 모두의 건강과 사업이 번창하시기를 기원합니다.

    동대문 상인 옷 런웨이 오르자 모두가 놀라고 기뻐했다(1).(23.3.18)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admin
    댓글 댓글 0건   조회Hit 482회   작성일Date 23-04-05 14:25

    본문

    춘계 서울패션위크 기간 중 'DDF 패션쇼' 성황리 개최
    9개 상가 23개 브랜드 참여...동대문 제품 우수성 알려


    "동대문에서 일을 하면서 우리 옷이 패션쇼에 설 기회가 있을까? 하는 생각을 하지 못했는데 이런 기회가 생겨서 놀랐고, 한편으로는 너무 좋았다. 처음 패션쇼장에 들어갔을 때의 분위기와 모델들의 진지한 모습에 감탄을 했고, 쇼가 진행되는 동안 동대문 의류도 유명 브랜드 제품에 못지않구나 하는 자부심이 생겼다." - 디오트 '슬릭' 윤태원 대표


    도매상인 마케팅 및 역량 강화 위해 마련

    국내 최대 패션산업 집적지인 동대문패션타운 도매상인들이 참여한 'DDF(DDP District Fashion) 패션쇼'가 지난 3월 18일, '2023 춘계 서울패션위크' 기간 중 최근 재개관한 서울창작스튜디오세서 열려 주목을 받았다. 이번 패션쇼에 참가한 상인들은 자신들이 만든 옷이 패션쇼 무대에 서자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비록 연합 패션쇼 형태로 치러지면서 자신들의 브랜드를 전면에 내세우지 못한 아쉬움도 있었지만, 처음 열리는 동대문 상이 패션쇼에 대한 기쁨과 감동의 여운이 더 느껴졌다.

    DDP 패션쇼는 서울시와 제이케이디자인랩이 주최, 주관하고 중구청 바이어라운지와 동아TV가 협업해 동대문 상권 활성화를 위해 마련했다. 동대문은 기획, 디자인, 시제품 제작, 패션제조, 도소매 유통망까지 모두 갖춘 국내 최대 패션산업 집적지이지만 자체 프로모션 및 MD 역량이 취약해 지속적인 소비자 유인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를 보완하기 위해 열린 DDF 패션쇼는 잠재적 가치를 보유한 도매상인들의 마케팅 및 역량 강화로 메이드 인 동대문 브랜드 가치를 높일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DDF 패션쇼는 DDP패션몰 5층에 위치한 서울패션창작스튜디오에서 3월 18일 11시(유니섹스캐주얼), 오후 3시(여성복), 두 차례 진행됐다. apM, apM플레이스, DDP패션몰, 남평화, 디오트,벨포스트,상상플러스,퀸즈스퀘어,청평화 등 동대문에 위치한 9개 상가에 입점해 있는 23개 브랜드가 참여해 올 봄.여름 시즌 신상품을 선보였다. 또한, 패션쇼에 선보인 의상은 바이어와 직접 판매계약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3월 31일까지 바이어라운지에 전시됐다.

    DDP패션쇼를 기획한 서울창작스튜디오 운영서 제이케이디자인랩 홍재희 대표는 "K-패션의 파워를 보여주고, 동대문의 브랜드들이 SPA 브랜드로 성장할 기회를 도모하기 위해 DDF 패션쇼를 기획했다."며 "일부 참여업체는 단독 쇼를 진행해도 좋을 만한 퀄리티와 독창성을 보여주었을 만큼 반응이 좋아 향후 SPA 브랜드로 성장시킬만한 브랜드 발굴의 장으로 DDF를 키우고 싶다"고 말했다.

    창작스튜디오, 패션쇼 외 각종 활동 지원

    한편, DDF가 열린 서울창작스튜디오는 서울시가 침체된 동대문 상권에 활력을 불어넣고 패션 소상공인의 경쟁력을 키우기 위해 마련한 복합지원시설이다. 서울시는 DDP패션몰 5층에 위치한 기존 서울패션창작스튜디오를 뷰티.패션 디자이너.쇼핑몰운영자.소상공인.학생 등 누구나 이용 가능한 공공 패션쇼장등으로 새롭게 조성, 3월 15일부터 운영을 시작했다.

    서울패션창작스튜디오는 2009년 국내 최초로 디자이너 양성을 목적으로 처음 문을 열었고, 2021년 17기 디자이너 육성을 끝으로 낙후된 시설 보완과 지원 대상 확대를 위해 새로운 기능과 공간으로 재구성하게 됐다. 새롭게 구성된 공간은 500평(약1,609㎡) 규모의 복합시설로 운영된다. 패션쇼, 반짝매장(팝업스토어) 등이 동시 개최 가능한 개방형 통합공간과 실시간 방송판매(라이브커머스) 등을 운영 할 수 있는 스튜디오, 6~20인 규모의 회의실 등 새로운 기능을 갖췄다.

    시는 시설 개관을 알리고, 유동인구가 많아지는 서울패션위크 일정에 맞춰 3월 15일부터 18일까지 4일간 하이서울패션쇼와 중구청 바이어라운지와 협업한 동대문 상인 패션쇼 DDF를 처음 개최했다. 서울패션창작스튜디오는 패션쇼 개최 외 팝업스토어, 국내외 수주회 기획, 온라인 판로개척 교육 등 패션사업에 필요한 각종 활동도 지원할 계획이다. 공간예약은 기존 V-커머스스튜디오 누리집(www.svcs.kr)을 통해 가능하다.

    D-story 글 발췌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